Daily e-sports

라이엇 게임즈, 문화재 지킴이 10주년 기념 '신바람 탈 샤코의 선물' 이벤트 진행

center
라이엇 게임즈가 '문화재 지킴이' 활동 10주년을 맞아 자사 대표 게임 '리그오브레전드(이하 LoL)'의 한국 플레이어를 위한 특별 이벤트, '신바람 탈 샤코의 선물'을 진행한다.

'샤코'는 한국 플레이어들로부터 큰 사랑을 받고 있는 'LoL' 챔피언으로, 북미 등 타지역에서는 '한국의 비밀 병기'로 불린다. 이에 착안해 라이엇 게임즈는 2012년 한국 문화를 반영한 '신바람 탈 샤코' 스킨을 출시한 후, 해당 스킨의 초기 6개월 판매 수익을 우리나라 문화유산을 위해 기부한 바 있다. 라이엇 게임즈가 '문화재 지킴이' 활동 10주년을 맞아 '신바람 탈 샤코의 선물'을 진행하는 이유다.

본 이벤트는 'LoL'의 대표적 한국 스킨으로 꼽히는 '신바람 탈 샤코'가 라이엇 게임즈의 한국 문화유산 보호 활동에 동참한 플레이어에게 맞춤 선물을 나눠주는 컨셉트로 구성됐다.

이벤트 기간 내 'LoL' 클라이언트에서 라이엇 게임즈의 문화재 지킴이 활동에 관한 퀴즈를 푼 플레이어에게는 하회탈을 쓴 '신바람 탈 샤코' 아이콘이 지급된다. 라이엇 게임즈의 '한국 문화유산 보호 및 지원' 프로젝트와 환수에 성공한 국외소재문화재에 관한 내용이 퀴즈로 등장하는 만큼, 특별 아이콘도 얻고 문화유산에 대한 애정도 키우는 이벤트가 될 전망이다. 또한, 소환사의 협곡 일반, 랭크 모드를 즐긴 플레이어에게는 누적 플레이 타임에 따라 ▲신바람 탈 샤코 감정표현(5시간) ▲명품상자·마법공학열쇠(10시간) ▲무작위 스킨 파편(20시간) 등이 선물로 주어진다.

특별한 SNS 이벤트도 진행된다. 'LoL' 공식 인스타그램을 팔로우한 뒤 '문화재' 또는 '지킴이'로 3행시를 지어준 플레이어에게는 추첨을 통해 '범죄도시 악몽 샤코'와 '암흑의 별 샤코' 스킨 중 하나가 지급된다. 라이엇 게임즈는 플레이어들을 위한 추가 소셜 이벤트도 선보일 예정이다.

라이엇 게임즈 구기향 사회환원 홍보 총괄은 "라이엇 게임즈가 놀이문화를 만드는 기업으로서 지난 10년간 한국 문화유산 보호 활동을 이어갈 수 있었던 건 모든 행보에 동참해주신 플레이어 덕분"이라며 "앞으로도 플레이어가 자긍심을 느낄 수 있는 행보를 이어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LoL'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이엇 게임즈는 ‘한국 문화유산 보호 및 지원'을 위해 2012년부터 문화재청과 후원 약정을 맺고 10년 이상 문화재청 산하 특수법인 국외소재문화재재단 등 관계기관 및 협업사들과 함께 연 단위의 구체적 실행계획을 설정하고, 이를 통해 왕실 유물 '효명세자빈책봉죽책'과 '보록' 등 국외소재문화재 환수를 6회 지원하며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