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위메이드 '미르4 글로벌', '어메이징'한 1년 보냈다

center
위메이드넥스트 성정국 PD(왼쪽)와 위메이드 김정훈 사업실장.
위메이드의 P&E게임 '미르4 글로벌'이 서비스 1주년을 맞았다. 위메이드는 최고 동시접속자 수 140만 명을 기록하며 P2E게임의 대표적인 성공사례로 떠오른 '미르4' 글로벌 서비스를 통해 자신감을 얻고 자체 암호화폐 위믹스 기반 P2E게임 플랫폼 사업을 적극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위메이드 김정훈 사업실장과 위메이드넥스트 성정국 PD는 데일리게임과의 서면 인터뷰를 통해 1년 동안의 '미르4' 글로벌 서비스를 통해 기대 이상의 성과를 올렸다고 자평했다.

김정훈 실장은 "지난 1년 동안의 성과는 우리의 기대와 예상을 훨씬 뛰어넘는 수준이었다"며 "1년이 아니라 2년, 3년 지속적으로 오랜 시간 이용자들의 사랑을 받으며 모두 함께 즐기는 게임이 되고 싶다"고 밝혔다.

다음은 '미르4' 글로벌 서비스 관계자들과의 일문일답.

Q '미르4' 글로벌 서버 1년간의 성과에 대해 설명해달라.

A 김정훈=최고동접 140만 명, 누적 회원수 2000만명, 스팀 플랫폼 MMO 1위 등이 지난 1년 동안 '미르4' 글로벌 서비스를 통해 써내려 온 기록들이다.

'미르4' 한국 서비스를 통해 게임성에 대한 자신을 얻었고, 블록체인을 연동한 P&E 게임으로서의 경쟁력도 갖췄기에 글로벌 서비스 성과에 대한 기대가 낮지 않았던 것이 사실이나, 지난 1년 동안의 성과는 이러한 우리의 기대와 예상을 훨씬 뛰어 넘는 수준이었다. 얼마 전 '미르4' 글로벌 서비스 1주년을 맞아 공개한 영상 속 CM 윤영님의 표현을 빌려 표현하자면 실로 '어메이징'하다.

Q 국내와 중국 외에 P2E 게임에 대한 규제 움직임을 보이고 있는 다른 국가는 없는지, 있다면 어떻게 대처하고 있는지 궁금하다.

A 김정훈=P2E로 대표되는 블록체인이 연동된 게임의 경우 한국과 중국 등 일부 국가를 제외하면 특별히 직접적인 규제 정책을 가진 국가는 없는 것으로 알고 있다. 다만, 국가별로 블록체인과 게임의 관계, 그리고 여기에서 파생된 서비스들을 각각 바라보는 관점이 다르기 때문에 모든 국가의 상황을 정확히 판단하기는 어려운 것이 사실이다.

우리는 한국과 마찬가지로 각 국가의 정책적 결정을 존중하며, 블록체인과 연동된 게임으로 서비스가 가능하지 않은 국가에서는 게임 출시는 하지 않고, 게임 접속도 제한하는 방식으로 대응하고 있다.

Q '미르4' 글로벌 서버에서 가장 많은 돈을 번 이용자가 얼마나 벌었는지.

A 김정훈=이용자가 얼마를 벌었는지에 대한 답변보다, '미르4' 글로벌에서 판매된 NFT 캐릭터 중 가장 고가로 거래된 캐릭터는 8만 위믹스로, 당시 시세로 4억 원 가량이었다.

Q 가장 이용자가 많은 국가는 여전히 동남아시아와 남미 지역인가. 변동은 없는지.

A 김정훈=현재 가장 접속자 수가 많은 국가는 필리핀이며 그 다음은 브라질이다. 이 두 국가는 오픈 초기부터 반응이 뜨거웠고 트래픽 수준도 비슷한 수준에서 엎치락 뒤치락하고 있다.

Q 본격 P2E 게임을 처음 서비스하며 시행착오도 많았을 것 같다. 가장 기억나는 에피소드를 소개해달라.

A 성정국=아이러니하게도, 우리의 가장 큰 시행착오는 예상보다 훨씬 더 높은 이용자 트래픽과 성공이었던 것 같다. 너무 급격히 흥행하면서 서버가 폭발적으로 증설되고, 이용자들이 기하급수적으로 몰리면서 구성한 생태계의 밸런스 유지에 어려움을 겪었다.

결과적으로 그 과정을 겪으면서, 다양한 NFT, 블록체인 콘텐츠를 빠르게 개발하고 적용하게 된 장점이 있긴 하지만 아쉬운 부분이 있는 건 사실이다. '미르4' 글로벌을 설계하면서 인게임에서 얻는 토큰의 공급과 순환을 중점적으로 접근했는데, 토큰의 공급과 순환보다 더 중요한 부분을 신경써야 되는 점을 느낀다.

'미르4' 글로벌을 1년 서비스하는 동안 높은 트래픽을 유지하면서, 여러가지 다양한 토큰, 블록체인 관련 콘텐츠들을 도전적으로 접목시켜 나가며, 경제 생태계를 어떻게 구성해야 할지 경험과 노하우가 쌓인 것 같다.

'미르4' 글로벌에서도 지속적으로 인게임에서 얻게 되는 게임 토큰의 용처와 활용 부분, 소비 부분을 확장해 나가고 발전시켜 나갈 예정이며, 다음 버전에서는 게임 토큰의 구조적 한계를 넘어, 실제 이용자들이 지속적으로 사용될 수 있도록 설계해 나갈 예정이다.

Q 향후 서비스나 업데이트 계획에 대해 말해달라.

A 성정국=1주년을 기념한 다양한 이벤트, 다른 서버와의 전투와 전쟁을 확장시키는 정복 서버와 관련 콘텐츠, 내 캐릭터를 더욱 심화 시키고 성장 시킬 수 있는 새로운 장비(용신기), 문파원들과 함께 도전하는 문파 도전 보스·지옥토벌, 문파 이벤트 등 '미르4' 세계와 플레이 범위가 더욱 더 확장될 요소들을 준비하고 있다.

'미르4' 글로벌의 토큰 생태계를 감안하여, 새롭게 추가될 콘텐츠에는 '미르4' 토큰 소비를 촉진시킬 요소들도 준비하고 있다.

A 김정훈=1년이 아니라 2년, 3년 지속적으로 오랜 시간 이용자들의 사랑을 받으며 모두 함께 즐기는 게임이 되고 싶다. 또, 향후 공개될 다양한 '미르' IP 게임들과 시너지를 만들어내고 연결의 교두보가 될 게임으로 지속 확장 및 발전해나갈 예정이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