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NFT/블록체인] 컴투스홀딩스, C2X 상세 계획 발표

center
컴투스홀딩스가 자체 메인넷 기반으로 다시 태어날 C2X 플랫폼에 대해 상세히 설명했다.

컴투스홀딩스 이종석 실장은 23일 경기도 판교에 위치한 경기창조혁신센터 국제대회의장에서 진행된 '대한민국 NFT/블록체인 게임 컨퍼런스'에서 'C2X: 게임xNFT'를 주제로 강연을 진행했다.

컴투스홀딩스는 C2X로 블록체인 게임과 NFT, 메타버스를 포괄하는 서비스를 준비 중이다. 웹3.0 기반 블록체인 게임을 연내 20여종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으며 C2X SDK를 12월에 외부에 공개해 더 많은 게임 유치에 나설 계획이다.

컴투스홀딩스는 연말 공개 목표로 다양한 파트너와 전략적 제휴를 진행 중인 메타버스 플랫폼 컴투버스와 K콘텐츠 중심으로 서비스할 NFT 서비스도 준비 중이다. 또한 그룹사 내외 전략 파트너들과의 제휴를 통해 디앱(Dapps) 생태계 조성을 위한 노력도 이어가고 있다.

이종석 실장은 "블록체인 게임은 10개 이상을 연내 출시하고 지속적으로 추가하는 것이 목표다. 컴투버스는 실생활의 미러 월드 개념으로, 일상 생활의 최대한 많은 일들을 할 수 있는 공간이다. NFT의 경우 홀더에게 어떤 혜택을 줄 수 있는지 많은 고민을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컴투스홀딩스는 게임과 아트 분야를 중심으로 NFT 사업을 전개한다는 입장이다. 이종석 실장은 "게임 아이템 NFT는 용처가 명확하다. 네임밸류가 있는 작가의 아트 NFT 또한 투자가치가 확실하다. 나머지 카테고리의 NFT는 재미와 가치, 효용을 어떻게 만들 것인지 고민한 뒤 결정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종석 실장은 C2X 자체 메인넷 전환 일정도 공개했다. 테라 사태 이후 서비스 지속의 불안을 방지하기 위해 신규 자체 메인넷을 8월 말 오픈할 예정이라고. 또한 내부적으로 활용하던 게임 플랫폼 하이브를 C2X SDK로 바꿔 오는 12월 외부에 공개할 계획도 소개했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