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크래프톤, 1분기 역대 최대 분기 매출 5230억 원 달성

center
크래프톤(대표 김창한)이 역대 최대 분기 매출 기록을 달성했다.

크래프톤은 12일 2022년 1분기 실적을 잠정 공시했다. 한국채택국제회계기준(K-IFRS)을 적용한 연결 재무제표 기준으로 매출액 5230억 원, 영업이익 3119억 원, 당기순이익 2452억 원을 기록했다. 전년동기대비 13.5%, 전분기대비 17.8% 증가한 역대 최대 분기 매출액을 기록했다. 영업이익은 마케팅비 등 영업 비용 감소 및 주식 보상 비용 등 일회성 비용 등의 제거로 비용이 정상화되며, 전년동기대비 37%, 전분기대비 626%로 대폭 증가했다.

2022년 1분기는 '배틀그라운드' IP가 플랫폼 별로 균형 잡힌 성장세를 보인 분기였다. PC 분야 매출은 전년동기대비 61% 증가, 전분기대비 소폭 감소한 1061억 원을 기록했으며, 콘솔은 전년동기대비 274%, 전분기대비 124% 증가해 모든 플랫폼에서 견조한 성장세를 기록했다.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이 기여한 모바일 분야 매출은 전년동기대비 5%, 전분기대비 30% 증가한 3959억 원을 달성했다. 특히 IP 콜라보레이션 및 탄탄한 라이브 서비스 구조를 기반으로 이용자의 관심과 충성도가 계속해서 높아져 매출이 확대됐다.

2022년 1분기 해외 시장에서의 매출은 전체 매출 중 95%를 차지했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