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로스트아크, '도화가' 업데이트 후 최고 동접 26만 돌파

신규 144%, 복귀자 227% 증가…12일 일간 PC방 점유율 2위 등극
신규 클래스 '도화가', RvR 대륙 '로웬'이 상승세 이끌어
대규모 e스포츠 대회 개최하며 인기몰이 이어간다


center
스마일게이트 RPG(대표 지원길)의 '로스트아크'가 신규 클래스 '도화가' 업데이트 이후 최고 동시접속자 수 26만 명을 돌파하며 국내 RPG 흥행사를 새롭게 써 내려가고 있다. 대형 업데이트 이후 신규 모험가 및 복귀 이용자 수가 크게 증가한 것은 물론 일간 PC방 점유율 순위 전체 2위까지 상승하는 등 폭발적인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스마일게이트 RPG는 '로스트아크' 신규 클래스 '도화가' 업데이트 당일인 12일 최고 동시 접속자 수 26만 명을 넘어섰다. 이는 지난해 8월 여름 대규모 업데이트 '아스탤지어' 이후 달성한 24만 명을 뛰어넘은 수치다. 12일에는 '로스트아크' 모든 서버에 대기열이 발생하는 등 이용자들의 뜨거운 호응이 이어졌다.

이와 함께, 신규 모험가 수와 복귀 모험가 수도 다시 한 번 큰 폭으로 상승했다. 전주 대비 신규 모험가 수는 144%, 복귀 모험가 수는 227%가 증가해 최근 업데이트마다 꾸준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게임트릭스 기준 PC방 점유율 순위는 12일 당일 전체 2위까지 상승했으며 RPG 장르에서 압도적인 1위를 기록 중이다.

'로스트아크'의 이 같은 성과는 12일 업데이트된 신규 클래스 '도화가'를 비롯해 최근 선보인 최초의 RvR(진영간 대규모 전투) 대륙 '로웬'이 이끌어 가고 있다. 또한, 다이렉트X 11 적용 등 다양한 편의성 개선 업데이트를 통해 한층 더 쾌적해진 게임 플레이 환경도 큰 호평을 받고 있다.

특히, '도화가'는 '로스트아크' 세계관 속 '요즈'로 구성된 신규 직업군 '스페셜리스트'의 첫 번째 클래스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붓과 먹물을 사용해 적을 공격하거나 그림을 그려 신수를 불러낼 수 있으며 이를 통해 다방면에서 파티원을 도울 수 있는 지원형 클래스다.

'도화가'가 속한 새로운 종족 '요즈'도 모험가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요즈'는 애니츠 대륙 남쪽에 위치한 '림레이크' 출신으로, '요즈'로 구성된 신규 직업군 '스페셜리스트'에는 자연과 환영을 이용한 독창적인 기술을 사용하는 다양한 클래스가 추가될 예정이다. 스마일게이트 RPG는 연내 '스페셜리스트'의 신규 클래스 '기상술사'를 추가로 선보인다.

한편, 스마일게이트 RPG는 '로스트아크' PvP 최강팀을 가리는 e스포츠 대회 '2022 로열 로더스'의 예선 접수를 시작하는 등 모험가들에게 '로스트아크'와 함께 하는 새로운 추억을 선사하며 지금의 상승세를 더욱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이번 '2022 로열 로더스'는 총 상금 1억 원 규모로 더욱 확대됐으며 128개 팀이 참가하는 대규모 e스포츠 대회로 성대하게 개최될 전망이다.

스마일게이트 RPG 지원길 대표는 "모험가 여러분이 보내주신 성원에 스마일게이트 RPG 임직원 모두 진심으로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 앞으로도 더욱 완성도 높은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하고 소통과 환원에 기반한 운영으로 성원에 보답하는 '로스트아크'가 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자세한 정보는 '로스트아크'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