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지난해 국내 모바일게임 시장규모 5조원 돌파…역대 최고

모바일인덱스 '2020 모바일 게임 시장 오버뷰' 발표
국내 모바일게임 거래액 5조3291억 원 역대 최고 기록
월평균 사용자 2647만…두 명 중 한 명 모바일게임 즐겼다


center
국내 최대 모바일 빅데이터 플랫폼 기업 아이지에이웍스가 자사의 데이터 분석 솔루션 '모바일인덱스'를 통해 '2020 모바일 게임 시장 오버뷰' 리포트를 발표했다. 분석 기간은 2020년 1월1일부터 2020년 12월31일까지로, 일평균 4000만 모바일 기기의 20억 건 데이터(안드로이드, iOS 통합 데이터 기준)를 AI 알고리즘에 기반해 분석했다.

2020년 국내 모바일게임 시장은 코로나19의 영향과 대형 신작의 등장으로 호황기를 맞이한 것으로 분석됐다. 모바일인덱스 분석 결과 구글 플레이, 애플 앱스토어, 원스토어 합산 2020년 전체 모바일게임 앱 거래액은 2019년(4조2880억 원) 대비 24% 증가한 5조3291억 원으로 나타났다.

또한 2020년 들어, 전년동기대비 가장 많은 상승폭이 나타난 달은 1월이었으며, 앱마켓 3사의 게임 앱 매출 합산 추정치는 약 5558억8510만 원으로 2019년 1월(약 3592억3001만 원) 대비 55% 증가한 것으로 분석됐다.

center
2020년 모바일게임 거래액은 상위 10위까지의 전체 비중의 49.9%의 비중을 차지했으며, 가장 거래액이 많은 카테고리는 67.9%의 '롤플레잉'이었다.

앱 총 사용시간은 안드로이드 OS 기준 롤플레잉 카테고리의 '리니지M'과 '리니지2M'이 각각 3억27만249시간, 2억6073만8678시간으로 1위와 2위를 차지했습니다. 그 뒤를 이어 '배틀그라운드(2억2054만8846시간)', '바람의나라: 연(2억886만7055시간)',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2억720만6480시간)' 순으로 사용시간이 길었다.

2020년 모바일게임 앱 신규 설치 수는 레이싱게임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919만7309건)'가 1위에 올랐고, 생존 게임 '어몽 어스(786만6558건)', '배틀그라운드 모바일(605만1776건)', '브롤스타즈(539만8316건)', '로블록스(494만8006건)'가 뒤를 이었다.

center
7월부터 12월까지의 하반기 모바일게임 월평균 사용자수는 안드로이드 및 iOS 통합 데이터 기준 2647만 명에 달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한국인 두 명 중 한 명이 모바일게임을 이용한 셈이다. 사용자 전체 성비는 여성이(52.83%) 남성(47.17%)보다 높게 나온 반면, 평균 사용 시간은 10대부터 40대까지 모두 남성 사용자가 높았다. 1인당 월 평균 사용시간이 가장 긴 이용계층은 30대 남성으로 48.0시간 게임 앱을 사용한 것으로 확인됐다.

하반기 기준 1인당 월평균 사용시간이 가장 긴 게임 카테고리는 50.6시간을 기록한 '롤플레잉'이었으며, 월평균 사용자수가 가장 많은 장르는 '퍼즐/퀴즈(811만5956명)'였다 뒤를 이어, '액션(674만5541명)', '롤플레잉(620만2473명)', '캐주얼(556만6148명)', '전략(471만2833명)' 게임 앱 등의 순으로 사용자수가 많았다.

center
한편, 마켓별 모바일게임 거래액 점유율의 경우 구글 플레이 77.6%, 원스토어 13.8%, 애플 앱스토어 8.6% 순으로 나타났다. 원스토어의 거래액 점유율은 수수료 인하 이후 2018년 8.5%, 2019년 12.2%, 2020년 13.8%로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