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넥슨 SNS '좋아요' 50만 돌파했넥! 대단하슨

center
생각치 못했던 기발한 콘텐츠, 때로는 과감한 게시물로 색다른 재미를 선사하는 넥슨의 페이스북 페이지의 팬 수가 50만명을 돌파했다. 특히 2014년 2월 10만명 돌파 이후 약 2년 만에 '좋아요' 클릭 팬 수가 5배나 증가, 그 원동력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넥슨(대표 박지원)은 자사의 공식 페이스북(www.facebook.com/NEXON.KR) 페이지의 팬('좋아요'를 누른 이용자 수) 수가 50만 명을 돌파했다고 21일 밝혔다.

넥슨 페이스북 페이지는 2011년 10월에 개설돼 자사 소식과 게임 관련 정보를 제공하고 있으며, 기업의 홍보채널을 넘어 이용자들과 함께 소통하고 즐기는 공간으로 운영되고 있다. 독특한 페이지 운영 방식으로 정보를 구독하는 '좋아요(Like)' 클릭 팬 수도 급증했다.

특히 전체 '좋아요' 팬 수 대비 '공유하기', '댓글달기' 등 실제 페이스북에서 활동하는 이용자의 비율이 게임업계 평균 1%인 것에 비해, 넥슨 페이지는 10%를 상회할 정도로 기업 페이지 중 최고 수준을 기록하고 있다.

페이스북 페이지 분석 서비스인 '빅풋9'에서 집계한 순위에서도 넥슨 페이지는 '활동이용자', '게시물 관련 이용자 반응 수치' 등 주요수치 기준으로 '인터넷/소프트웨어' 카테고리의 기업페이지 중 1위를 기록하고 있다.

이는 단순 마케팅 채널이 아닌 페이스북 이용자들이 자발적으로 머무는 '놀이공간'을 구축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넥슨은 유머를 중심으로 누구나 쉽게 공감할 수 있는 콘텐츠를 제작할 뿐 아니라 이용자들이 제보하는 콘텐츠도 적극 활용하고 있다. 또한 페이지 게시글의 종결어미를 '~넥', '~슨'으로 사용하는 등 기발한 아이디어를 통해 재미를 더하고 있다.

페이스북 아시아지역 마케팅을 담당하는 박소연 매니저는 "특유의 '넥슨화법'을 구사하며 페이지 안에서 독특한 문화를 형성한 넥슨 페이지는 사용자의 자연스러운 참여를 유도하고 있다"며 "게임에 대한 정보제공에 국한하지 않고, 게임 팬들의 활발한 소통공간으로 자리잡은 모범적인 게임페이지로 꼽힌다"고 말했다.

넥슨 홍보실 곽대현 실장은 "함께 즐기는 '놀이공간'으로서 다양한 재미와 정보를 전달하기 위해 노력했다"며 "앞으로도 유쾌하고 기발한 운영을 통해 SNS이용자들에게 보다 친근하게 다가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넥슨은 페이스북 페이지 팬 50만 돌파를 기념해 30일까지 페이스북 페이지 관리자들을 대상으로 관리자들의 페이지를 홍보할 수 있는 '축전 제작' 이벤트를 진행해 이색 재미를 전달할 예정이며, 페이스북 페이지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허세 축전 콘테스트'를 진행해 기발한 작품을 접수 받는다.


강성길 기자 (gill@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