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쵸비' 정지훈 "이겼지만 실수에 화가 나…단점 보완 필요"

center
'쵸비' 정지훈이 팀 승리에도 불구하고 자신의 실수에 아쉬움을 표했다.

한화생명e스포츠는 29일 서울 종로 그랑서울에 위치한 롤 파크에서 2021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 서머 8주 1일차 2경기 DRX와 맞대결을 펼쳤다. '쵸비' 정지훈은 1, 2세트 모두 사일러스를 꺼내들어 팀의 승리를 견인했다.

다음은 정지훈의 방송인터뷰 전문.

Q 승리 소감부터 말해달라.
A 오늘 2대0으로 이겨서 기분이 굉장히 좋지만 스스로의 플레이에 아쉬움이 남아 화가 나기도 한다. 솔로킬을 당하거나 킬을 먹은 것에 비해 실수가 많이 나와 아쉬움이 크다.

Q 플레이오프 희망을 이어가게 됐는데.
A 오늘 경기를 2대0으로 이긴 것에 일단 다행이라고 생각하고 앞으로도 계속 잘해야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을 것 같다.

Q 바텀에서 직스와 판테온 조합을 다시 한 번 꺼내들었다.
A 바텀 듀오가 라인전 연구를 통해 알아서 잘 픽했다고 생각한다.

Q 미드 라인에서 근접 챔피언을 선호하는 모습을 보였는데.
A 딱히 의식해서 뽑은 것은 아니다. 밴픽을 하다보니 자연스럽게 그렇게 된 것 같다.

Q 사일러스로 POG(Player of the Game)을 여러 번 받았다. 사일러스에 대한 개인적인 생각은.
A 사일러스의 단점은 라인전이 약하다. 오늘 같은 경우 상대에게 솔로킬을 내줬지만 약한 라인전을 보완해 잘 하는 것이 내 장점이다. 정글러의 갱 호응도 상당히 좋아 라인전 단점만 보완하면 충분히 쓸만한 챔피언이라고 생각한다.

Q '윌러' 김정현과의 호흡은 어떤가.
A 갱을 잘 설계할 수 있도록 시야를 확보해 놓는 것도 있지만 정현이가 갱 타이밍을 정말 잘 안다고 생각한다.

Q 다음 경기는 농심 레드포스다. 각오가 있다면.
A 오늘 플레이에서 실수만 보완한다면 충분히 이길만 하다고 생각한다. 좋은 결과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손정민 기자 (ministar1203@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