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권혁빈 스마일게이트 창업자, 게임업계 최초 문화훈장 수훈

center
권혁빈 스마일게이트홀딩스 비전제시최고책임자.
글로벌 인기 FPS게임 '크로스파이어' 성공신화를 쓴 권혁빈 스마일게이트 창업자가 게임업계 최초로 문화훈장을 받는다.

대한민국을 빛낸 콘텐츠 관계자들과 우수 콘텐츠들을 시상하는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 시상식'이 12월8일 서울 콘텐츠코리아랩(CKL) 공연장에서 열릴 예정인데, 권혁빈 스마일게이트홀딩스 비전제시최고책임자가 보관문화훈장을 수훈한다.

권혁빈 스마일게이트 창업자는 유명 게임인 '크로스파이어', '에픽세븐', '로스트아크' 등을 개발해 전 세계 80개국 이용자 6억7000만 명을 확보하고, 누적 사용료(로열티) 수출액 약 3조5000억 원 달성이라는 성과를 이뤄냈다. 2012년 설립된 스마일게이트희망스튜디오의 이사장으로도 재직하며, 국내외 소외계층의 아동・청소년들이 창의적인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등 사회 공헌에도 앞장서왔다.

이번 시상식에서 19명의 콘텐츠 산업 관계자들이 대통령표창을 받는다. 게임산업발전유공 부문에서는 카카오게임즈 남궁훈 대표와 WCG 서태건 대표가 대통령표창을 받는다. 남궁훈 대표는 카카오게임즈 대표로 재직하며 3000만 불 수출의 탑을 달성하는 등 국산게임 콘텐츠의 세계화에 크게 기여했다. 또한 게임인재단을 설립해 청년 게임 창업 활성화와 미래 게임 인재 육성을 위해 공헌하고 있다.

서태건 WCG 대표는 가천대학교 게임대학원장, 부산정보산업진흥원장 등에 재직하며 기능성 게임 활성화, 게임 이해력 제고 등 게임문화를 진흥하는 다양한 사업들을 추진해왔다. 2015년부터 인디게임 축제 '부산인디커넥트페스티벌(BIC)'을 창설하고 조직위원장을 맡아 인디게임 문화 확산에 크게 기여했다.

해외진출유공 부문에서는 영화 '기생충'의 바른손 이앤에이 곽신애 대표와 넷플릭스 인기 드라마 '킹덤'의 에이스토리 이상백 대표가 대통령표창을 받는다.

방송영상산업발전유공 부문에서는 '슬기로운 의사생활'의 CJ E&M 신원호 감독과 '대기획 23.5'의 KBS 최필곤 감독이 대통령표창을 받는다.

애니메이션 부문에서는 '아기상어'를 만든 유아동 콘텐츠 기업 스마트스터디가 제작한 방송 애니메이션 '아기상어 올리 뚜루루뚜루루'가 대통령상을 받는다. 캐릭터 부문에서는 '펭수'가 EBS 연습생으로 겪는 일상과 인기 창작자가 되기 위해 도전하는 과정을 소개하는 '자이언트 펭TV'가 대통령상을 받는다.

만화 부문에서는 시우 작가의 웹툰 '신의 탑'이, 이야기 공모 부문에서는 현실 속에서 저마다의 상처와 비밀을 지닌 청년 여행자 다섯 명이 일행이 돼 함께 펼치는 이야기를 담은 '외계인 게임'이 대통령상을 받는다.

올해 12번째를 맞이한 '콘텐츠 대상 시상식'은 대한민국 콘텐츠산업을 빛내고 국민들에게 감동과 기쁨을 선사하는 데 기여한 종사자들과 작품을 시상하는 행사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가 주최하고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김영준)이 주관한다.

문체부는 신한류 확산과 콘텐츠산업이 국민경제를 활성화하고 국가 이미지를 높이는 데 미치는 영향력을 고려해 올해 콘텐츠 해외 진출 유공 부문에 문화훈장을 신설했다. 이를 통해 콘텐츠업계 종사자들의 자긍심을 한층 더 높이고, 신한류 확산에 더욱 큰 추진력을 더할 계획이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철저한 방역 대책 속에 수상자만 참석하는 간소한 행사로 진행된다.

문체부 박양우 장관은 "우리의 콘텐츠들이 전 세계에서 신한류 열풍을 일으키며 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에게 큰 위로가 되고 있다"며, "문체부는 대한민국의 미래를 선도하는 콘텐츠산업에 활력을 불어넣고 종사자들이 자긍심을 가질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