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NXN, 대형 MMORPG '라이즈(RISE)' 플레이 영상 최초 공개

게임대상 6관왕 신화 쓴 '레이븐' 개발 유석호 대표의 신작
이용자들과의 적극적 소통 통해 게임의 완성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


center
엔엑스엔(NXN, 대표 유석호)는 자사에서 개발 중인 MMORPG '라이즈(RISE)'의 인게임 플레이 장면이 포함된 두 번째 트레일러 영상을 공개한다고 23일 밝혔다.

'라이즈' 개발을 맡고 있는 엔엑스엔은 게임대상 6관왕의 신화를 쓴 모바일 액션 RPG '레이븐'을 개발한 유석호 대표가 또 한 번의 신화를 쓰기 위해 야심 차게 설립한 개발사다.

이번에 공개된 두 번째 트레일러 영상은 '라이즈'의 세계관과 사건, 그리고 인물들의 배경을 엿볼 수 있는 내용으로 구성됐다. 영상 속에는 실제 적들과 싸우는 인게임 장면이 포함돼 그동안 많은 이용자들의 궁금증을 유발했던 게임 플레이에 대한 부분도 확인할 수 있다.

특히 묵직하면서도 사실적인 인게임 액션 장면은 리얼리티를 추구하기 위해 실제 유럽 중세 무기술을 연마한 무술가 및 전문가들과의 협업을 통해 제작됐다. 이를 통해 완성도 높은 무기 공방과 긴장감 넘치는 액션신을 게임을 즐기는 이용자들이 경험할 수 있도록 했다.

'라이즈'는 하나의 IP를 PC, 콘솔 '라이즈'와 모바일 '라이즈'로 2개의 플랫폼에 맞게 다른 게임으로 개발되고 있다. 먼저 PC와 콘솔로 선행 제작한 후 개발된 고퀄리티의 리소스를 모바일용으로 최적화시켜 출시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플랫폼 격차를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엔엑스엔의 유석호 대표는 "'라이즈'는 사냥터 중심의 레벨이 아닌 이야기 중심의 플레이와 이를 바탕으로 한 성장을 경험하는 것을 목표로 개발 중인 게임"이라며 "이용자들의 많은 관심에 보답할 수 있는 좋은 게임을 제작하고 지속해서 이용자들과의 소통 통해 더 나은 게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