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컴투스, '서머너즈워' 글로벌 대회 'SWC2020' 월드 결선 21일 개최

'서머너즈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 2020' 월드 결선 15개 언어로 글로벌 생중계
3개월 동안 예선지〮역컵 통 전 세계에서 선발된 8인의 최종 경쟁
총 14만 달러 상금 규모, 응원 이벤트 등 온라인으로 즐기는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


center
전 세계가 즐기고 구글 플레이가 함께 하는 글로벌 e스포츠 대회 '서머너즈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 2020(SWC2020)'의 최종 월드 결선이 오는 21일 오후 2시(한국시각 기준) 온라인으로 전 세계에 생중계된다.

모바일게임 기업 컴투스(대표 송병준)는 'SWC2020' 챔피언을 가리는 월드 결선 경기를 세계 팬들이 실시간으로 관전할 수 있도록, 한국어를 포함 총 15개 언어의 전문 해설진의 해설과 함께 '서머너즈워' e스포츠 공식 유튜브 채널 및 트위치, 네이버 등 다양한 온라인 채널로 라이브 중계한다.

올해 4회째 개최되고 있는 'SWC'는 전 세계에 확산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의 영향에 따라 선수와 관객의 안전을 위해 대회 최초로 전 경기 무관중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치러지고 있다.

컴투스는 지난 6월 선수 모집을 시작해 8월부터 약 3개월 간 각 지역별 예선과 아메리카컵, 아시아퍼시픽컵, 유럽컵 등 총 3개 지역컵을 진행했으며, 이를 통해 미주 지역 2인, 아시아퍼시픽 지역 4인, 유럽 지역 2인 등 총 8인의 각 지역 대표 선수를 최종 선발했다.

선발된 선수들은 21일 월드 결선에 올라 각 지역을 대표해 마지막 대결을 펼치게 된다. 먼저 8강 첫 번째 매치에서는 '빌리피티(VIILIPYTTY)'와 '제이막(JMAK)'이 겨루고, 두 번째 매치에서는 '트로카무(TROKAMOO)와 '가이아(GAIA)'가 맞붙는다. 세 번째 매치에서는 디펜딩 챔피언인 중국의 '레스트(L’EST)'와 한국 대표 '차미(CHARMI)', 네 번째 매치는 '로지스(ROSITH)와 '미스터 청(MR.CHUNG)'이 만나 승부를 가린다.

경기는 싱글 토너먼트로 열리며 8강은 3판 2선승제, 4강과 결승은 5판 3 선승제로 치러진다. 최종 1위에 오른 세계 챔피언에게는 트로피와 함께 10만 달러(한화 약 1억1000만 원), 2위에게는 2만 달러(약 2200만 원), 공동 3위에게는 1만 달러(약 1100만 원) 등 총 14만 달러(약 1억5000만 원) 규모의 상금이 주어진다.

대회가 온라인으로 전개되는 만큼, 세계 팬들이 온라인을 통해서도 즐겁게 관전하고 선수들을 응원할 수 있도록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된다. 매 경기 결과를 예측하는 승부 예측 이벤트가 월드 결선 전까지 펼쳐지며, 대회 당일 일정 누적 시청자수를 달성할 때마다 전 이용자를 대상으로 게임 아이템도 지급된다.

또한 월드 결선 진출 선수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담은 이미지를 제작해 SNS에 업로드하면 각국 경기 화면을 통해 해당 이미지가 공개되고, 추첨을 통해 한정판 피규어도 선물로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SWC2020' 월드 결선 전 경기 중계는 '서머너즈워' e스포츠 유튜브 공식 채널을 통해 실시간으로 볼 수 있다. '서머너즈워' 글로벌 e스포츠에 대한 더욱 자세한 내용은 '서머너즈워' 공식 브랜드 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