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 뉴스

롤드컵 토너먼트 예상 100% 적중한 AI의 선택은 담원

center
센빠이 e스포츠의 AI가 예측한 롤드컵 결과(사진=센빠이 e스포츠 공식 SNS 발췌).
담원 게이밍이 이번 시즌 월드 챔피언십에서 최고의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8강과 4강 경기에서 100%의 적중률을 보이고 있는 센빠이 e스포츠의 인공 지능(이하 AI)이 우승자로 담원 게이밍을 점지했다.

센빠이는 지난 26일 자사의 AI가 예측한 롤드컵 8강과 4강 경기 결과와 함께 결승전 예측 결과를 공개했다.

센빠이의 AI는 8강부터 진행된 녹아웃 스테이지의 결과를 모두 맞혔다. AI가 톱 e스포츠와 프나틱의 결과를 50.5%대49.5%로 예측했고 톱 e스포츠는 프나틱을 상대로 1, 2세트를 패했지만 내리 세 세트를 가져가면서 롤드컵 역사상 처음으로 리버스 스윕을 달성했다.

변수가 많았던 쑤닝 게이밍의 결승 진출까지 모두 맞추며 e스포츠 팬들의 놀라움을 자아내기도 했다. LPL 2번 시드 징동 게이밍과 강력한 우승후보였던 톱 e스포츠는 자국 리그인 LPL에서도 쑤닝 게이밍보다 상성 우위에 섰지만 AI 예측대로 모두 패하며 쓴 맛을 봤다. 8강과 4강 토너먼트에서 한 매치도 틀리지 않으면서 센빠이 AI의 승부의 신 결과는 화제의 중심이 되기도 했다.

센빠이의 AI는 결승전 승자로 담원 게이밍을 꼽았다. AI의 데이터에 따르면 담원과 쑤닝 게이밍의 결과는 52.7%대47.3%였으며 앞서 예측했던 경기들의 패턴으로 미루어 볼 때 담원이 3대1 승리를 거둘 것으로 예상된다.

라이엇 게임즈가 진행하고 있는 롤드컵 승부의 신 예측 이벤트에서 현재까지 100%의 적중률을 보인 이용자는 단 12명(0.00021%)이다.

손정민 인턴기자(ministar1203@gmail.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