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황희찬 "'피파21', 전 동료 홀란드와 함께 하고파"

center
일렉트로닉 아츠 코리아(Electronic Arts Korea, 이하 EA 코리아, 대표이사 유휘동)는 '피파21'의 앰버서더로 황희찬을 선정했다고 18일 밝혔다.

황희찬은 저돌적이고 적극적인 플레이로 19/20 시즌 찰즈부르크 소속으로 40경기에 출전하며 16골, 20어시스트라는 대기록을 달성하는 등 큰 활약상과 기대감이 맞물려 '피파21' 앰버서더로 발탁됐다. 이러한 활약은 게임 내 능력치 상향으로 반영되기도 했다. 독일 분데스리가 라이프치히로 이적한 20/21 시즌 첫 경기에서 1골 1어시스트를 기록하는 등 좋은 시작을 알렸다

특히 '피파21' 엠버서더인 얼링 홀란드와 더불어 메이슨 마운트, 필 포든 등 세계적인 유망주와 '피파 넥스트(FIFA Next)'로 이름을 올리며, 한국 축구 위상을 높였다.

EA의 '피파' 시리즈는 세계에서 가장 사랑받는 축구 게임 중 하나로, 매해 게임 표지 모델 및 앰버서더를 세계적인 스타 선수들로 구성해 화제를 낳았다.

황희찬은 "'피파21'의 앰버서더로 선정돼 대단히 영광으로 생각한다. 이전에도 '피파' 프렌차이즈 게임들을 줄곧 즐기곤 했는데, 곧 출시될 '피파21'을 이전 동료인 홀란드와 함께 플레이해보고 싶다"며, "미래 축구 꿈나무들에게 자신의 잠재력을 극대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말해주고 싶다. 저 역시 실제 필드에서 좋은 성적으로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황희찬 인터뷰에 대해 보다 자세한 내용은 EA 코리아 공식 네이버 포스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피파21'은 오는 10월9일 PC 오리진, 스팀, PS4 등 모든 플랫폼을 통해 동시 출시될 예정이며, 최근 개선된 커리어 모드, 게임 플레이 등 업데이트된 내용을 발표하여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