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에픽게임즈 스토어, 'FM 2020'-'와치독스2' 무료 배포

center
에픽게임즈 스토어에서 대작 게임들을 다시 무료로 제공한다.

에픽게임즈 한국법인 에픽게임즈 코리아(대표 박성철)는 에픽게임즈 스토어에서 '풋볼매니저 2020(FM 2020)'과 '와치독스2(Watch Dogs 2)', '스틱 잇 투 더 맨(Stick It To The Man)'을 18일부터 24일까지 무료로 제공한다고 18일 밝혔다.

스포츠 인터랙티브에서 개발한 'FM 2020'은 전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축구팀 관리 시뮬레이션 게임 '풋볼매니저' 시리즈의 최신작으로, 에픽게임즈 스토어에서 무료로 다운로드받을 수 있으며, 다운로드받은 게임은 영구 소장할 수 있다.

플레이어는 자신이 원하는 팀의 감독이 되어 훈련과 경기 전술, 이적 등 선수와 관련된 활동부터 코치와 스카우트 등의 스태프를 구성하고, 구단 재정을 점검하면서 구단을 성장시켜야 한다. 실제 존재하는 축구팀과 선수들에 대한 방대하면서도 정확한 데이터로 유명한데, 'FM 2020'에는 전 세계 50여 개 국가의 리그, 2500여 개 축구 클럽, 5만여 명의 실제 선수들과 스태프를 만나볼 수 있다.

'와치독스2'는 스마트폰을 이용해 주변의 전자기기를 해킹해 미션을 진행한다는 독특한 형식으로 유명한 유비소프트의 오픈월드 명작 게임 '와치독스'의 후속작으로, 전작의 무대였던 시카고에서 벗어나 샌프란시스코로 향한다.

center
플레이어는 젊고 뛰어난 해커인 마커스 할러웨이가 돼 악명 높은 해커집단인 데드섹과 팀을 이뤄 사상 최대 규모의 해킹을 실행하고, 범죄 주모자들이 대규모로 시민들을 감시하고 조종하는 침략적 운영체제인 ctOS 2.0을 무너뜨려야 한다.

또 다른 무료 게임, '스틱 잇 투 더 맨'은 모든 것이 종이와 스티커로 만들어진 세상에 사는 레이에게 기괴한 사고로 뇌에서 나온 거대한 핑크 스파게티 팔이 생기면서 벌어지는 액션 어드벤처 플랫포머 게임이다.

레이는 거대 스파게티 팔로 사람의 생각을 읽을 수 있고, 스티커를 뜯고 찢고 아무 곳에나 붙일 수 있다. 이 능력을 이용해 무고하게 죄를 뒤집어쓰고 '더 맨'이라고 불리며 추적당하는 상황을 벗어나야 한다.

에픽게임즈 코리아 박성철 대표는 "에픽게임즈 스토어 사용자분들께 대작 게임인 '풋볼매니저 2020'과 '와치독스2'를 무료로 제공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평론가 추천에서 훌륭한 점수를 받은 바 있는 '스틱 잇 투 더 맨' 역시 무료로 다운로드받아 즐겨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에픽게임즈 스토어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