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리니지2M, 첫 '월드 공성전' 9월13일 시작…승리 보상은?

각 월드의 10개 서버 이용자들이 '아덴성'에서 대결하는 초대형 콘텐츠

13일 저녁 7시부터 공성 선포 가능, 이후 격주 일요일 저녁에 진행

첫 '월드 공성전' 승리하는 혈맹의 군주에게 '승리의 신탁 상자' 선물


center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NC))가 9일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리니지2M'의 '크로니클III 풍요의 시대 에피소드4' 업데이트를 통해 '월드 공성전'을 공개했다.

월드 공성전은 각 월드의 10개 서버 이용자들이 한 공간에 모여, 성을 차지하기 위해 대결하는 초대형 콘텐츠다. 첫 번째 월드 공성전은 이달 13일 저녁 8시부터 진행되고, 이후 격주 일요일 같은 시간에 열린다. 월드 공성전이 열리는 날에는 '디온', '기란' 공성전이 진행되지 않는다.

월드 공성전이 펼쳐질 전장은 '아덴성'이다. 좌측과 우측, 중앙 세 방향으로 진입할 수 있는 외성문 5개와 내성 게이트 4개 등 대형 콘텐츠에 걸맞은 거대한 전장이 마련돼 있다. 전장이 넓기 때문에 혈맹 및 연맹원들과의 협력, 다양한 전술, 전략이 요구된다.

진행 방식은 앞서 선보인 '디온', '기란' 공성전과 동일하다. 월드 공성전 시작 한 시간 전인 저녁 7시부터 참가 의사를 밝히는 '공성 선포'가 가능하다. 이미 '디온성' 또는 '기란성'을 보유하고 있는 혈맹도 월드 공성전에 참여할 수 있다. 월드 공성전이 시작되면 외성문과 수호석을 차례로 파괴하고, 내성 게이트를 통해 성안으로 진입한 뒤 왕좌를 각인해야 한다. 왕좌 각인 후 20분간 수성에 성공하거나, 종료 시점에 왕좌를 차지하고 있는 혈맹이 승리한다.

엔씨(NC)는 첫 월드 공성전에서 승리하는 혈맹의 군주에게 '승리의 신탁 상자' 아이템을 선물한다. '승리의 신탁 상자' 사용 시, 주변 50명의 혈맹원에게 '영광의 상징 신탁서'가 5개씩 지급된다. '영광의 상징 신탁서'를 통해 '경험치', '아인하사드의 은총', '신탁의 증표', '명예의 훈장' 등을 획득할 수 있다.

첫 월드 공성전에 참여하는 모든 혈맹원들은 '영광의 증표 III' 아이템을 받는다. '영광의 증표 III'는 '아덴성의 영원한 영광' 이벤트 컬렉션에 등록해 전투에 필요한 능력치를 높일 수 있다.

이 밖에도 ▲이벤트 던전 '운디네의 사원'에 참여해, 이벤트 컬렉션 재료 등 다양한 아이템을 획득할 수 있는 '운디네의 사원 수색령' ▲필드 사냥으로 '단단한 암석 조각'을 모은 뒤, 각종 아이템 교환 및 강화를 통해 보상 아이템을 제작할 수 있는 '성벽 보강 작전' ▲매일 낮 12시에 유용한 아이템을 지급하는 '사원 탐험대' 등의 이벤트가 앞으로 2주간 동시에 진행된다.

월드 공성전과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리니지2M'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