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프로야구 H2, 강력한 '몬스터' 등급 타자 추가

NC 테임즈, 롯데 이대호, 삼성 이승엽 등 61명의 타자가 몬스터 등급으로 등장

center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NC))는 모바일 야구 매니지먼트게임 '프로야구 H2'에 신규 등급인 '몬스터' 선수 카드 등 콘텐츠를 업데이트했다.

'프로야구 H2'에 NC 테임즈(‘15), 롯데 이대호(‘10), 삼성 이승엽(‘99) 등 61명의 몬스터 타자가 등장한다. 이용자는 '몬스터 팩'에서 몬스터 등급으로 성장할 수 있는 선수를 획득할 수 있다. '몬스터 증명서' 아이템과 모든 훈련이 EX 등급으로 완료된 동일한 위너스 선수를 사용해 몬스터 등급으로 승급시킬 수 있다.

몬스터 등급 선수는 강력한 특수 능력(몬스터 클래스 호타준족, 몬스터 클래스 슬러거)을 보유한다. EX와 위너스 등급의 브로치 버프(Buff, 강화효과)도 함께 적용 받는다. 이용자는 몬스터 카드 전용 유학지를 이용할 수 있다.

엔씨(NC)는 이 밖에도 ▲세 번째 교정 훈련장을 추가하고 ▲KBO리그 경기 결과를 예측해 보상을 얻는 '힛더하이라이트' 이벤트를 진행한다.

업데이트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프로야구 H2'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