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판타지 소설 '거울전쟁'과 '붉은보석', e북으로 출시된다

center
엘엔케이로직코리아(대표 남택원, 이하 엘엔케이)는 자사의 출판 브랜드 '신과 린의 책방'을 통해 '거울전쟁 the Novel 악령군'과 '붉은보석 홍염의 기사' 두 종의 소설을 오는 9월 중 e북으로 출간할 예정이라고 8일 밝혔다.

이번에 출간할 두 종의 소설은 엘엔케이가 2000년, 그리고 2016년 PC와 모바일 플랫폼으로 각각 출시한 게임 '거울전쟁 악령군'과 '붉은보석2 홍염의 모험가들'의 메인 스토리를 소설화한 것이다.

소설 2종의 기반이 된 게임 타이틀 '거울전쟁'과 '붉은보석'은 중견 개발사인 엘엔케이의 대표 프랜차이즈이다. '거울전쟁 악령군'은 많은 국산 RTS게임 중에서 독창적인 게임 시스템과 수준 높은 스토리로 발매된 지 20년이 지난 지금도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또한 MMORPG '붉은보석'은 2003년 한국에 서비스를 시작, 17년 째 많은 사랑을 받고 있으며 일본 게임시장에서 성공한 대표적인 '한류 게임'으로 잘 알려져 있다.

'‘거울전쟁 the Novel 악령군'과 '붉은보석 홍염의 기사'는 국내 최고의 웹소설 플랫폼인 카카오페이지 기다리면 무료로 인기리에 연재된 바 있으며, 이번에 출간되는 e북 버전은 '거울전쟁'과 '붉은보석' 고유의 깊은 스토리를 보다 긴 호흡으로 즐길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거울전쟁 the Novel 악령군'은 단권, '붉은보석 홍염의 기사'는 전 8권으로 온라인 서점 예스24와 알라딘을 통해 9월 중 만나볼 수 있다.

지난 2000년 출시된 엘엔케이의 첫 작품인 RTS게임 '거울전쟁 악령군'의 원작 소설인 '거울전쟁 the Novel 악령군'은 게임 발매와 같은 해 출간된 초판에 상당 분량의 스토리와 삽화가 추가된 완전판이다. 추가 감수를 통해 오탈자와 어색한 문장의 수정이 대폭 가해졌다. 가상의 판타지 대륙 '패로힐'을 전란의 소용돌이로 몰아넣은 악령군과 흑마술파, 이들에 맞서 인간다운 삶을 지키기 위해 떨쳐 일어난 해방부대의 각 세력이 저마다의 정의와 신념을 품고 치열하게 싸워나가는 과정을 속도감 있게 묘사했다.

엘엔케이의 남택원 대표이사는 소설과 게임의 모든 배경 및 설정을 직접 창조했고, 입체적인 캐릭터 설정과 풍부하고 세밀한 상황 묘사를 통해 흡입력 있는 이야기를 만들어냈다.

center
'붉은보석 홍염의 기사(김태규 저, 남택원 원안)'는 2016년 모바일 플랫폼으로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붉은보석2 홍염의 모험가들'의 소설판이다. 프란델 대륙의 다멜드 마법제국 기사 세라티와 동료 모험가들이 탈취된 붉은보석을 되찾기 위해 떠나면서 벌어지는 모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소설의 세계관과 설정은 2003년 출시돼 17년 째 서비스되고 있는 MMORPG '붉은보석'과 이어져 지금 '붉은보석'을 즐기고 있는 이들이라면 작품을 감상하는 동안 느껴지는 친숙함과 함께, '붉은보석'을 둘러싼 충격적인 비밀에 다시 한 번 놀라게 될 것이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