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온라인 액션 독보적 1위 '던전앤파이터' 장기 흥행 비결은?

지난 2005년 8월 서비스를 시작해 국내 대표 온라인 액션 RPG로 자리잡은 '던전앤파이터(이하 던파)'가 올해로 서비스 15주년을 맞는다. 한∙중∙일, 전 세계 글로벌 서비스를 진행하며 누적 회원 7억 명이라는 기록적인 수치를 보유한 가운데, 국내 PC방 액션 장르에서 줄곧 독보적 1위를 차지하며 장기 흥행을 이어오고 있다. 이처럼 '던파'가 오랜 기간 인기를 유지할 수 있었던 것은 주기적인 대규모 업데이트와 온∙오프라인을 넘나드는 다양한 방식의 이용자 소통, 신규/복귀 이용자를 위한 끊임없는 노력들이 뒷받침된 덕분이다.

center
◆15년 동안 주기적으로 이어진 업데이트의 힘!

'던파'에서는 주기적인 대규모 업데이트로 이용자들에게 끊임없이 즐길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각 직업별로 개성이 뚜렷한 액션 스타일을 선보이는 '던파'에서 신규 캐릭터 업데이트 소식은 이용자들에게 가장 뜨거운 호응을 얻는다. 뿐만 아니라, 최고 레벨 확장 및 신규 지역 업데이트로 새로운 스토리를 제공하고, 액션에 있어 중요한 요소인 캐릭터 장비에도 꾸준한 업데이트를 진행하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지난 12월부터 '진 각성' 업데이트를 전 직업 16개 캐릭터에 순차 적용 중으로, 각 캐릭터별 '진 각성' 업데이트가 진행될 때마다 '던파'의 PC방 점유율이 대폭 상승하며 이용자 참여율이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온∙오프라인 전 방위적 이용자 소통 지속

center
온∙오프라인에서 다양한 방식으로 이용자들과 소통하는 자리도 꾸준히 마련하고 있다. 최근에는 '던파' 공식 유튜브 '던파TV'에서 이용자들의 궁금증을 해소하는 '아재쇼(아는만큼 재미있는 던전앤파이터쇼)'를 시작했다. 네오플 직원이 직접 개발부터 운영까지 서비스 범위에서 이용자들이 궁금해할 만한 내용을 다루며 소통을 이어가는 것. 지난 7월23일 첫 방송에서는 '던파' 서비스팀의 담당자를 초대해 작업장을 적발하고 제재하는 과정을 다뤘다.

또한, 게임 운영진이 직접 닐스, 림림, 지능비약, 세리아재, 루나 등의 닉네임으로 공식 페이스북, 공식 유튜브 '던파TV', '라이브톡톡' 등 다양한 채널에 재치 있는 게시글을 게재하고, 이용자들과 친밀한 커뮤니케이션을 지속해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center
'던파 페스티벌'은 해마다 수천 명의 팬들이 모여 열띤 분위기 속에서 개최되고 있다.
국내 단일 게임 최대 규모로 열리는 '던파 페스티벌'은 매해 수천 명의 이용자들이 참석하기 위해 열띤 경쟁을 벌이며, 단 5초 만에 5000석이 매진되는 등 기록적인 수치를 남겨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던파 페스티벌'에서는 겨울 시즌 예정된 대규모 업데이트를 최초로 발표하고, '던파'를 주제로 다양한 이용자 참여형 행사를 진행하는 등 매년 한층 업그레이드된 방식을 선보여 이용자들의 만족도를 높여 나가고 있다.

액션의 재미를 이용자들과 공유하는 e스포츠 리그도 꾸준히 진행 중이다. 액션이라는 공통 분모로 '사이퍼즈'와 함께 '액션토너먼트'를 진행한 바 있으며, '던파'의 PvP, PvE 등 여러가지 대전 방식의 콘텐츠를 활용한 '던파' 단독 리그 'DPL(Dungeon & Fighter Premier League)'을 진행하는 등 리그 방식에도 변화를 줘 보는 즐거움을 배가시키고 있다.

이 밖에도 '던파' IP를 바탕으로 이용자들이 직접 굿즈를 제작해 공유하는 '플레이마켓', 이용자들이 개발자들과 진솔한 이야기를 나누는 '던파로ON', OST를 활용해 게임의 감동을 더하는 'OST 콘서트', '던파'의 원화를 비롯한 다양한 아트를 작품으로 감상하는 '아트전' 등 '던파' 이용자들이 함께 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활동들을 지속적으로 이어오고 있다.

center
'던전앤파이터' 단독 리그 'DPL' 현장 전경.
◆신규/복귀 이용자 모여라! '던린이' 위한 다양한 장치 마련

신규/복귀 이용자들을 위한 장치를 다양하게 마련해 진입장벽도 낮췄다. 최근에는 '던파' 홈페이지 게시판 내 '아라드 지식인 시스템'을 새롭게 업데이트했다. '던파 게시판'은 질문을 등록하면 이용자들이 직접 답변을 달아주는 방식으로, 2020년 상반기 2만여 개의 질문에 98%의 답변이 달리는 등 고수 이용자들이 적극적으로 지식을 공유하며 초보들의 플레이를 돕고 있다. 이번 업데이트로 답변 채택, 답변 없는 게시물 보여주기, 지식인 등급 등 신규 기능을 도입해 양질의 답변을 받을 확률을 높였다. 또한, 홈페이지 내 '초보 모험가 정보'를 통해 '만렙까지 따라가기', '100레벨 종합 가이드' 등 상세한 가이드를 제공해 빠른 적응을 돕는다.

이 밖에도 오랜 기간 축적된 '던파'의 방대하고 깊이 있는 스토리와 아트웍, 각종 영상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는 'DFU(Dungeon & Fighter Universe)' 페이지도 별도 운영해 게임에 대한 이해도를 높였다.

◆16인의 셀럽이 한 목소리로 축하! 열 다섯 살의 '던파'를 축하해!

'던파'의 서비스 15주년을 맞아 그 동안 '던파'와 깊은 인연을 맺은 인기 스타 16인이 축하 메시지를 전했다. '던파 페스티벌'의 메인 사회자로 활약하며 '던파' 이용자들에게 가장 익숙한 성승헌 캐스터를 비롯해 제 3대, 8대, 9대 '던파걸'로 활동한 서유리, 진세연, 민서, 던파돌스 유라, 러블리즈, 뉴이스트의 JR, 광고모델 권혁수, 김재우, 최현석, 인기 크리에이터 양띵, 보겸, 레바, 라온, 웹툰 작가 조석, 성우 남도형 등 16인의 스타가 총출동해 축하 메시지를 전했다.

center
특히, 성승헌 캐스터와 성우 겸 연기자 서유리는 7월30일 특별 인터뷰 영상을 통해 "지금까지 '던파'와 함께 해주신 모든 모험가분들께 다시 한 번 감사 말씀드리며, 던파의 15주년을 진심으로 축하 드린다"라며 소회를 전했다.

네오플 강정호 디렉터는 "현재의 '던파'를 있게 해준 것은 모두 모험가님들 덕분이다"며 "15년이라는 시간동안 '던파'에 애정을 보내주신 모험가 여러분들께 정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모험가 여러분들께서 더욱 재미있게 즐기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