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남는 건 사진뿐?" 애견동반 여름휴가, 하트독 여행노트로 추억 박제

본 기사는 최근 대세로 떠오른 신규, 인기 스마트폰 게임과 관련 방송 콘텐츠 등을 소개하는 코너입니다. 소개 자료는 각 모바일게임 개발사를 비롯해 퍼블리셔와 게임 공략 커뮤니티 헝그리앱 등에 기초하고 있습니다. <편집자주>

center


코로나19에도 어김없이 다가온 여름 휴가 시즌에 언제, 어디서, 무엇을 할지 고민인 직장인들에게 애견동반여행, 애견동반펜션, 애견동반호텔, 애견펜션, 애견호텔 등의 정보를 제공하는 하트독에서 여름휴가 토탈 솔루션을 제공하고 나섰다.

◆애견동반 휴가 어디로 가지?

애견동반 여행의 가장 큰 걸림돌은 관광지, 숙소, 식당, 카페 등에서 강아지를 거부할 때다. 하트독은 이러한 장소의 애견 동반 가능 여부는 물론, 가격과 영업시간 등 필수 정보를 제공한다. 여행 계획 수립이 즐거워지고 불필요한 시간이 단축되며, 허탕으로 기분 상하는 일을 방지하는 등 행복한 애견동반 여행을 서포트 한다.

◆남는 건 사진뿐?

사람의 기억은 시간이 지나면 희미해지지만, 사진은 그 때 우리의 행복한 순간을 또렷하게 남긴다. 그래서일까 나이 들면 추억을 먹고 산다는 어른들의 말처럼 우리는 훗날 먹고 사는데 필요한 사진 추억을 수 없이 남기려 노력한다.

하지만 일목요연한 관리는 생각보다 쉽지 않다. 뒤죽박죽 된 사진 순서는 오히려 추억을 되새기는데 방해가 된다. 하트독의 여행노트는 여행지별 이동한 시간 순서에 맞춰 사진을 배열하고 코멘트를 남길 수 있어, 몇 년이 지난 후에 다시 봐도 그 때의 기억을 생생히 떠올리기 충분하다.

인간이 100년을 산다고 가정하면 반려견은 고작 10년 남짓 세상을 살다 간다. 늘 곁에 있을 것만 같던 내 몸의 일부가 떨어져 나간 후 더 잘해주지 못한 아쉬움에 큰 후회를 하는 견주가 적지 않다. 올 여름 휴가를 애견과 알차게 보냄으로써 후회를 남기지 않는 건 어떨까 싶다.

안종훈 기자 (chrono@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