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 뉴스

'페이커' 이상혁, 월드콘 모델 됐다

롯데제과의 월드콘

center
'e스포츠계의 월드 스타'인 T1의 미드 라이너 '페이커' 이상혁이 롯데제과 월드콘의 광고 모델로 발탁됐다.

이상혁은 리그 오브 레전드를 대표하는 프로게이머로,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에서 8회 우승을 달성했고 세계 최대의 대회인 월드 챔피언십에서 3번이나 정상에 올랐다. 여기에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 2회, 리프트 라이벌즈 1회 우승 등 e스포츠계의 살아 있는 전설이라 불리고 있다.

롯데제과는 세계 최고의 e스포츠 선수인 이상혁을 놓치지 않았다. 롯데제과는 10~20대에서 막강한 영향력을 가지고 있는 페이커를 월드콘의 모델로 발탁, 아이스크림 1위의 아성을 더욱 공고히 하고 젊은 층과의 교감을 강화하겠다는 계획이다.

월드콘은 지난 해 약 750억 원의 판매고를 유지하는 등 20여년간 빙과류 판매 부동의 1위 자리를 지켜왔다. 국가대표 아이스크림으로 입지를 다진 월드콘의 모델로 국가대표 프로게이머인 이상혁이 만날 경우 긍정적인 시너지 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하며 모델로 섭외했다.

롯데제과는 페이커를 앞세워 광고 영상을 제작, 이달 중으로 방영할 예정이다. 또한 롯데제과는 올해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에도 후원사로 나서며 대회와 관련된 다양한 프로모션을 계획하고 있다. 이달 6일부터는 월드콘과 함께 대회를 응원하는 모습을 SNS에 올리면 경품을 선사하는 온라인 구매 인증 이벤트를 시행한다.

이상혁은 "대한민국 1등 아이스크림인 월드콘의 광고 모델로 선정되어 매우 영광스럽다"라며 "어렸을 때부터 즐겨 먹었던 월드콘의 광고 모델로 활동할 수 있게 되어 영광이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