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유니티, 'MWU' 프로그램 일환으로 '캣트릭스' 출시 지원

center
유니티 코리아(대표 김인숙)는 유니티 기반의 우수 'MWU(Made With Unity)' 콘텐츠 지원의 일환으로 '캣트릭스' 게임 출시를 지원했다고 17일 밝혔다.

유니티는 크리에이터가 게임 개발 프로젝트의 진행 중 겪는 난제를 해결하고 이들의 성공을 돕고자 'MWU 코리아 어워즈' 콘텐츠 공모전을 진행하고, 인디 개발사에 조언과 기술적 문제 해결 방법을 제시하는 '유니티 인디 클리닉' 등을 진행하며 국내 개발사들을 지원해온 바 있다.

유니티는 이러한 'MWU' 지원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지난해 'MWU 코리아 어워즈'에 출품됐던 콘텐츠 중 기술력, 창의성, 오락성, 시장 출시 가능성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은 모바일게임 '캣트릭스(Catrix)'를 대상으로 선정, 콘텐츠 개발에 대한 컨설팅 및 출시, 흥행까지의 과정을 지원했다. 캣트릭스 개발사 리브라시스템즈는 2014년 설립됐으며 전작인 '인생역전 – 흙수저 탈출'로 누적 다운로드 100만 회를 달성한 유망 게임사다.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를 통해 출시된 '캣트릭스'는 전작 '인생역전'에서 100년 후를 배경으로, 주인공 고양이 '닉스'가 주인을 찾기 위해 적들을 물리치는 전투 게임이다. 개발에는 최신 유니티 2019 버전이 사용됐으며, 물리 엔진을 활용한 타격감 넘치는 액션과 다양한 전투 모드를 통한 참신한 재미를 느낄 수 있다.

유니티는 '캣트릭스' 개발 과정에서 지속적인 최적화 및 기술과 그래픽 품질 개선 작업을 지원했으며, 출시 이후에도 보상형 광고 플랫폼 '유니티 애즈(Unity Ads)'와 전 세계 스토어로의 콘텐츠 출시를 돕는 플랫폼 서비스 'UDP(Unity Distribution Portal)' 등을 활용해 '캣트릭스'의 성공을 지원할 계획이다.

최진영 리브라시스템즈 대표는 "'캣트릭스'를 개발하면서 유니티 코리아를 통해 많은 도움을 받은 만큼 게임의 재미와 퀄리티가 한층 더 높아졌다"며 "콘텐츠 제작 과정에서 어려움을 겪는 인디 및 소형 개발사라면 유니티의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에 관심을 가져 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인숙 유니티 코리아 대표는 "'캣트릭스'가 유니티의 지원을 받은 우수 게임 사례로 많은 게이머들의 사랑을 받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유니티는 풍성한 지원을 통해 국내 개발사 및 크리에이터들의 콘텐츠 제작을 도울 것"이라고 밝혔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