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독특한 전투 앞세운 모바일 RPG '삼국지레전드', 사전예약자 100만 명 돌파

본 기사는 최근 대세로 떠오른 신규, 인기 스마트폰 게임과 관련 방송 콘텐츠 등을 소개하는 코너입니다. 소개 자료는 각 모바일게임 개발사를 비롯해 퍼블리셔와 게임 공략 커뮤니티 헝그리앱 등에 기초하고 있습니다. <편집자주>

center


기존에 없던 독특한 전투 방식으로 출시 전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는 모바일 액션 RPG' 삼국지레전드'의 사전예약자 수가 금일(14일) 100만 명을 돌파했다고 서비스사인 나이브옵스가 전했다.

나이브옵스 관계자는 “’삼국지레전드’는 다른 삼국지 모바일 게임에서는 볼 수 없는 독특한 전투 방식을 구현했다”며, “기존의 비슷비슷한 방식의 삼국지 게임에 질린 유저들의 기대감이 큰 만큼 만족도 높은 게임을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삼국지레전드’는 기존의 모바일용 삼국지 게임의 장점과 국내 게이머들의 취향을 철저하게 분석해 개발된 작품이다. 삼국지에 등장하는 무장들을 개성 넘치는 스타일과 애니메이션으로 표현했으며, 무장을 수집 및 육성하고 나만의 덱을 조합하는 재미요소가 가득하다. 특히 기존의 전투 시스템을 벗어나 여러 사람이 상대방을 밀치고 들어가는 통쾌한 전투 장면이 박진감 있게 구현되었고, 날씨, 지형, 건물과 같은 다양한 외부 요소 등을 활용한 치밀한 전략성으로 색다른 재미를 선사한다.

현재 사전예약 1위 어플 ‘모비’, 게임 추천 어플 ‘찌’, 실행형 CPA 어플 ‘루팅’을 통해 사전예약이 진행 중이며, 신청자에게는 출시 후 1,000금화를 비롯해 푸짐한 선물이 증정된다. 아울러 공식 커뮤니티 ‘삼국지레전드 헝그리앱’에서는 구글기프트카드와 밥알포인트를 지급하는 응원, 홍보 이벤트가 진행 중이다. 게임은 이달 중 구글플레이, 원스토어, 애플 앱스토어 등 3대 마켓을 통해 정식 출시 예정이다.

안종훈 기자 (chrono@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