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2020년 첫 모바일 삼국지 게임 '삼국지 레전드' 관심 증폭

본 기사는 최근 대세로 떠오른 신규, 인기 스마트폰 게임과 관련 방송 콘텐츠 등을 소개하는 코너입니다. 소개 자료는 각 모바일게임 개발사를 비롯해 퍼블리셔와 게임 공략 커뮤니티 헝그리앱 등에 기초하고 있습니다. <편집자주>

center


지난달 24일부터 사전예약을 시작한 삼국지 모바일 RPG '삼국지 레전드'가 올 들어 처음 등장하는 삼국지게임으로 주목받고 있다.

이 게임 관련 팬사이트와 SNS 등을 통해 올해 처음으로 출시되는 삼국지게임 '삼국지 레전드'에 거는 팬들의 기대감이 매우 높은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특히 기대감을 표하고 있는 반응 중 상당수가 "대규모로 벌어지는 서버간 군단전"과 "PVE, PVP 대결 모드"에 집중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삼국지 레전드'는 기존 모바일용 삼국지 게임의 장점과 국내 게이머들의 취향을 철저하게 분석해 개발된 작품이다. 삼국지에 등장하는 무장들을 개성 넘치는 스타일과 애니메이션으로 표현했으며, 무장을 수집 및 육성하고 나만의 덱을 조합하는 재미요소가 가득하다.

서비스사인 나이브옵스 관계자는 "서버간 군단전에 기대감이 높지만, 그 외에도 무장 조합과 스킬 릴리스를 통해 박진감 넘치는 전투를 체험할 수도 있으며 탈 것과 신기를 육성해 캐릭터의 외형을 바꾸는 커스터마이징 재미도 쏠쏠하다"고 말했다.

삼국지 레전드는 현재 사전예약 1위 어플 ‘모비’, 게임 추천 어플 ‘찌’, 실행형 CPA 어플 ‘루팅’, 고과금 유저를 위한 게임 추천 어플 ‘찌’, 모바일게임 커뮤니티 ‘헝그리앱’을 통해 사전예약이 진행 중이며, 신청자 전원에게 1,000금화가 지급된다.

안종훈 기자 (chrono@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