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카카오게임즈, 최고 기대작 '달빛조각사' 10월10일 출시

center
카카오게임즈(각자 대표 남궁훈, 조계현)가 오는 10월10일 2019년 하반기 최고 기대작이자 국내 최고 인기 판타지 웹소설 기반 모바일 오픈월드 MMORPG '달빛조각사'를 정식 출시한다.

카카오게임즈는 25일, 서울 서초동 JW 메리어트 호텔에서 엑스엘게임즈(각자 대표 송재경, 최관호)가 개발 중인 MMORPG '달빛조각사'의 미디어 간담회를 개최하고 출시 일정을 비롯 게임의 상세 정보를 발표했다.

'달빛조각사' 출시일은 10월10일로 확정됐다. 10월9일부터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를 통해 사전 다운로드가 가능하며 10월10일 오전 0시에 정식 출시될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는 카카오게임즈 조계현 대표와 이시우 모바일 퍼블리싱사업본부 본부장, 엑스엘게임즈의 송재경 개발 총괄 대표와 김민수 이사가 참석해 '달빛조각사' 게임 세부 정보를 전격 공개하고 향후 서비스 방향과 출시 일정 등을 발표했다.

특히, 이번 행사를 통해 그간 알려지지 않았던 다섯 번째 직업인 '조각사'가 공개돼 많은 관심을 끌었다. '조각사'는 '무직' 캐릭터로 시작해 전직 퀘스트를 수행하면 전직할 수 있다. '조각사' 캐릭터의 경우 핵심 콘텐츠 '조각상' 제작에 이점을 얻을 수 있다.

center
카카오게임즈와 엑스엘게임즈는 '달빛조각사'를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게 만들기 위해 많은 공을 들이고 있다. 누구나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캐주얼풍 그래픽에 귀엽고 깜찍한 4등신 SD 캐릭터가 등장한다. 과금에 있어서도 확률형 뽑기 아이템을 최대한 배제하고, 버프 아이템, 꾸미기 아이템, 편의성 아이템 위주로 판매할 예정이다. 거래소 또한 별도의 거래소용 재화가 아닌 골드로 다양한 아이템을 구입할 수 있게 한다는 계획이다.

출시 막바지 준비 단계에 접어든 '달빛조각사'는 베스트셀러 게임 판타지 웹소설 '달빛조각사'를 기반으로 1세대 개발자 송재경 대표가 이끄는 엑스엘게임즈가 제작한 모바일 MMORPG로, 소설 속 가상현실 게임 '로열로드'의 방대한 세계관과 다채로운 콘텐츠, 독특한 직업 군을 그대로 구현한 게임이다. 송재경 대표는 '달빛조각사' 개발 초기 직접 프로그래밍에 나서는 등 새로운 프로젝트에 적지 않은 공을 들이고 있다.

center
파급력이 큰 IP와 스타 개발자의 만남에 '달빛조각사'는 사전예약 시작 하루 만에 100만 명의 이용자가 예약에 참여했으며, 예약 시작 9일 만에 200만 명, 9월24일까지 250만 명 이상이 예약에 참여해 기대감을 입증하고 있다.

카카오게임즈 이시우 모바일 퍼블리싱 사업 본부장은 "이 시대 최고의 스토리와 최고의 개발력이 만들어낸 대작 '달빛조각사'를 카카오게임즈가 선보일 수 있어 매우 기쁘다"며 "그간 퍼블리싱 사업을 하면서 쌓은 서비스 운영 경험을 집약해 최상의 서비스를 위해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엑스엘게임즈 송재경 개발 총괄 대표는 "20년 전 처음으로 MMORPG를 만들었던 기분으로 돌아가 그 시절의 레트로한 감성과 디테일한 즐거움을 살린 게임을 만들었다"며 "많은 분들이 쉽고 편하게 즐길 수 있는 게임을 만들었으며 오랫동안 사랑받는 게임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대작과 거장이 만난 새로운 세상, '달빛조각사'에 대한 세부 정보는 브랜드 페이지와 공식 커뮤니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