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펄어비스 '검은사막', '크라투카 고대 유적' 업데이트

center
펄어비스(대표 정경인)는 강렬한 전투와 모험이 펼쳐지는 오픈월드 MMORPG '검은사막'에 신규 사냥터 '크라투카 고대 유적'을 선보였다고 10일 밝혔다.

'크라투카 고대 유적' 사냥터는 '하스라 고대 유적' 내에 위치한 특정 문에 '흑정령의 발톱 조각' 혹은 '해방된 절벽의 유적 석판'을 사용해 진입할 수 있다. '해방된 절벽의 유적 석판'은 '봉인된 절벽의 유적 석판' 3개를 조합해 획득할 수 있다. 추천 공격력 250 이상이 필요한 사냥터이며, 몬스터 처치 시 신규 수정 '엘카르의 수정'을 얻을 수 있다.

기간 한정 콘텐츠 및 보상도 주어진다. 9월25일까지 PvE 콘텐츠 '피의 제단'의 난이도가 하향되며 금괴, 방어구 상자 등의 보상 획득 확률이 2배 증가한다. '피의 제단'은 이용자 3명이 파티를 구성해 몬스터를 처치하고 성물을 수호하는 디펜스형 콘텐츠다.

추석 연휴 기간(9월12-15일)에만 열리는 비밀의 만물상 '루엘'도 등장한다. 이용자는 '루엘'에게 '에페리아 경범선', '에페리아 호위함' 등의 선박 도면과 선박 증축에 필요한 재료를 구매할 수 있다.

추석 맞이 이벤트도 진행된다. '추석 맞이 버닝 이벤트'가 9월10일부터 16일까지 실시된다. 이용자는 해당 기간 접속 시 전투 300%, 기술 40% 버프를 받을 수 있다. 9월11일부터 18일까지 '한가위 도전 과제 이벤트'를 실시한다. 기간 중 누적 접속 시간에 따라 '봉인된 전투의 서'와 '카마실브의 축복' 등을 제공한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