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블리자드, '디아블로4'때문에 '스타크래프트' 신작 취소?

center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가 '스타크래프트' IP 기반 신작 개발을 취소키로 했다는 외신 보도가 나왔다.

코타쿠닷컴은 6일(미국 현지시각) 복수의 소식통을 인용해 블리자드가 '스타크래프트' FPS게임 개발을 취소했다고 보도했다. 매체는 취소 이유로 블리자드가 '디아블로4'와 '오버워치2' 등 다른 신작에 집중하려 한다고 덧붙였다.

매체에 따르면 블리자드는 '스타크래프트' 기반 FPS게임을 2년 동안 개발해왔다. 하지만 '디아블로'와 '오버워치' 신작에 더 많은 자원과 인력을 투입하기 위해 해당 게임 개발을 취소했다.

취소된 게임은 코드명 '아레스(Ares)'로 불린 바 있으며, '스타크래프트' 세계관에서 즐기는 '배틀필드' 스타일의 FPS게임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테란의 마린을 선택해 저그를 상대로 싸우는 프로토타입이 이미 개발됐으며 저그를 골라 플레이하게 하려는 계획도 있었다는 후문이다.

코타쿠닷컴은 "개발이 느렸다", "좋아 보였다", "(개발 중단이) 큰 충격이었다" 등 해당 프로젝트를 관계자들의 반응을 보도했다.

한편 프로젝트 취소에도 불구하고 '아레스' 개발팀에 해고자가 발생하지는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인력은 블리자드의 다른 프로젝트에 투입됐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