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텐센트, 라이엇과 'LoL' 모바일게임 만든다

center
인기 AOS게임 '리그오브레전드(이하 LoL)' 개발사 라이엇게임즈가 모기업인 텐센트와 함께 'LoL' 모바일 버전을 만들고 있다는 외신 보도가 나왔다.

로이터 통신은 22일 복수의 소식통을 인용해 라이엇과 텐센트가 'LoL' 모바일게임을 1년 이상 기간 동안 개발하고 있으며, 2020년 이후 출시될 가능성이 있다고 단독 보도했다.

매체는 수년 전 텐센트가 라이엇에 'LoL' 모바일 버전을 제안했으나 거절당한 뒤 '왕자영요'를 독자개발해 성공시켰으나 현재는 두 회사가 함께 'LoL' 모바일 버전을 만들고 있다고 보도했다. 또한 'LoL' 모바일 버전이 PC보다 스마트폰으로 게임을 즐기는 일을 선호하는 아시아 시장에서 더 많은 이용자를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고 예측했다.

'LoL'은 전 세계 PC 코어 게이머 시장 점유율 약 25%에 달하는 인기 PC게임으로, 국내서도 40%에 육박하는 PC방 점유율을 유지하며 높은 인기를 유지하고 있다. 'LoL'의 모바일 버전이 출시될 경우 시장에 적지 않은 파장이 일 전망이다.

한편 'LoL' 모바일 버전 개발에 대해 라이엇게임즈 관계자는 "신작 개발과 관련한 어떤 입장도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