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 미주-대양주 43개 지역 출시

center
그라비티는 미국 그룹회사인 그라비티 인터렉티브(이하 GVI)가 북미, 남미, 오세아니아 등 총 43개 지역에서 모바일 MMORPG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을 한국시간 9일 오후 9시(미국 서부시간 9일 오전 4시) 정식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출시로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은 한국과 중국, 대만, 동남아시아 지역에 이어, 미국, 호주, 브라질, 캐나다 지역 등에 이르기까지 진정한 글로벌 서비스를 완성시켰다.

특히 지금껏 출시된 국가에서 흥행 돌풍을 일으킨 만큼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의 북미, 남미, 오세아니아 지역 성적에 기대도 높아지고 있다. 정식 출시에 앞서 실시된 북미, 남미, 오세아니아 지역의 사전예약자 모집에 170만 명 이상이 몰리며 전망을 밝게 한 바 있다.

이번 북미, 남미, 오세아니아 버전에서는 궁수, 법사, 검사, 도둑, 복사 등 5대 직업과 10개의 전직이 오픈되며, 거부감 없는 친숙한 3D 그래픽과 '라그나로크 온라인' 원작의 클래식함을 그대로 느낄 수 있다.

또한 원작 '라그나로크 온라인'의 배경음악 '테마 오브 프론테라'를 작곡의 대가 'ESTi' 박진배의 손으로 재해석해, 새로운 OST를 게임 내 각 지역의 축음기와 레코드를 통해 감상할 수 있어 이용자들의 향수를 자극할 전망이다.

그라비티는 그간 쌓아온 해외 지역 서비스 노하우를 바탕으로 쾌적하고 안정적인 게임 환경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