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넷마블,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 TV 광고 공개

center
넷마블(대표 권영식)은 자사의 하반기 최고 기대작인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개발사 체리벅스)' 출시에 앞서 TV 광고 영상을 공개했다고 30일 밝혔다.

광고 영상은 각 분야의 트랜드세터로 인정 받고 있는 더 콰이엇, 문가비, 정윤기, 송진영이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의 캐릭터, 스타일, 액션, 음악에 대한 높은 완성도를 표현하는 트랜드세터 편과 게임의 스토리를 알 수 있는 트레일러 편 등 총 2가지 버전으로 제작됐다. 이번 영상은 케이블 TV 채널을 비롯해 공중파, 지하철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넷마블 강지훈 사업본부장은 "광고 영상의 경우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의 수준 높고 차별화된 게임성을 전달하는 데 초점을 맞췄으며 향후 주요 캐릭터의 특징을 살린 새로운 컨셉도 선보일 예정"이라며 "이번 광고를 시작으로 대규모 마케팅이 본격화 되면서 신규 사전등록 참여도 한층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넷마블은 오는 12월 6일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의 국내 출시를 앞두고 캐릭터명 선점, 사전등록, 보패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캐릭터명 선점의 경우 처음에 준비한 서버 50개를 비롯해 1~4차에 걸쳐 추가한 50개 서버 역시 모두 마감됨에 따라 지난 23일 기존 서버 50개의 수용 인원을 확대하는 등 폭발적인 관심과 참여가 이어지고 있다. 사전등록 이벤트의 경우 참여자 전원에게 정식 출시 이후 사용 가능한 의상 아이템을 지급하며, 구글 플레이 사전등록 시 1만 은화를 추가로 제공한다. 또한 보패 이벤트에 참여하면 고급 게임 아이템을 받을 수 있다.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은 인기 PC 온라인게임 '블레이드&소울' IP(지식재산권)를 활용해 원작의 방대한 세계관과 콘텐츠를 모바일로 재해석한 모바일 MMORPG다. 이 게임은 언리얼엔진4로 제작된 최고 수준의 Full 3D 그래픽을 바탕으로 고품질 시네마틱 연출과 메인 시나리오에 충실한 스토리, 경공 시스템, 대전 게임급 전투액션 등 원작 감성을 고스란히 담겨있다. 이에 더해 세력간 경쟁을 기반으로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대규모 오픈 필드 세력전, 계층을 기반으로 갈등, 협동, 경쟁이 발생하는 커뮤니티 등을 통해 차별화된 재미를 제공한다.

게임과 관련한 보다 상세한 내용은 브랜드 사이트, 공식 페이스북, 공식 커뮤니티앱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 월드'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오경택 기자 (ogt8211@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