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빅뱅 승리 참여 테마파크 프랜차이즈 '헤드락VR' 공식 출범

center
빅뱅 승리가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참여하는 VR 테마파크 프랜차이즈 브랜드 '헤드락(HEAD ROCK)VR' 론칭 행사가 성황리에 개최됐다.

소셜네트워크가 주최하고 평창올림픽 개폐막식 영상 제작을 담당한 바 있는 닷밀 정해운 대표가 총 연출을 맡은 이번 행사는 7일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에 위치한 S653 클럽에서 열렸다.

1부 행사에서는 알펜루트자산운용(대표 김항기), 하나금융투자(대표 이진국)와 소셜네트워크(대표 박수왕)의 투자체결식이 진행됐다. 소셜네트워크는 이번 투자를 통해 295억 원을 유치했으며, VR 전문기업 미디어프론트와의 합병을 통해 본격적인 VR 테마파크 사업을 전개할 예정이다.

center


빅뱅 승리는 2부 행사에 등장해 '헤드락VR' 브랜드에 대해 상세하게 설명했다. '헤드락VR' 로고 디자인과 브랜딩 작업을 직접 담당한 승리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는 "게임업계 미래 산업이라 할 수 있는 VR이 처음에는 생소하고 딱딱하게 느껴졌던 것이 사실"이라면서도 "VR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젊은 에너지를 보태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승리는 오는 15일 싱가포르 센토사 섬에 위치한 유니버셜 스튜디오에 '헤드락VR' 1호점 개장 소식을 전하며 브랜드 모델로서 직접 참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승리는 VR 콘텐츠 가이드 음성을 직접 녹음하기도 했으며, 앞으로도 '헤드락VR' 프랜차이즈 확대를 위해 다양한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헤드락VR'은 체감형 VR 어트랙션을 대거 서비스하는 대형 VR 테마파크 프랜차이즈 브랜드다. 소셜네트워크와 미디어프론트의 다양한 AR/VR 콘텐츠에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인지도가 높은 빅뱅의 승리를 통한 젊은 이미지를 더해 글로벌 인기 브랜드로 도약한다는 복안이다.

'헤드락VR' 사업의 주체인 합병 미디어프론트(대표 박홍규, 박수왕)의 박홍규 대표는 "소셜네트워크와의 합병을 통해 한국의 중소 엔터테인먼트 기업이 해외로 진출하는 발판을 마련했다"며 "이번 론칭쇼를 통해 투자자 분들과 관련 사업자들에게 우리를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또한 박 대표는 "월드와이드 전략 1호점인 싱가포르 센토사 VR 테마파크를 승리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와 오픈한 후, 연내 8곳, 2020년까지 20곳의 VR 거점 테마파크를 전 세계에 확보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승리는 당초 소셜네트워크 VR부문 사장으로 거론됐으나 본인이 이를 고사하고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역할을 맡은 것으로 알려졌다. 승리는 "본업에 충실하고 싶기도 하고 다른 사업도 있어서 대표를 맡기는 부담스러웠다"고 속내를 밝혔다.

'헤드락VR'은 오는 15일 싱가포르 1호점에 이어 연내 멕시코, 일본, 라스베가스, 중국, 서울, 부산 등 국내외 8개 지점이 추가로 오픈될 예정이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