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카카오게임즈, 캡콤 IP 총출동하는 '캡콤 슈퍼 리그 온라인' 테스터 모집

center
카카오게임즈(각자 대표 남궁훈, 조계현)는 14일, 캡콤엔터테인먼트코리아(대표 오히가시 테루토)에서 개발 중인 모바일 게임 '캡콤 슈퍼 리그 온라인'의 테스트 참가자 모집을 시작했다.

'캡콤 슈퍼 리그 온라인'은 다양한 시리즈로 연이어 선보여온 캡콤의 대표작 '록맨', 대전 액션 게임의 대명사 '스트리트 파이터' 뿐만 아니라 호러 영화로도 제작돼 성공을 거둔 바 있는 '바이오 하자드', 스타일리쉬 액션 장르의 선구자적 타이틀 '데빌 메이 크라이' 등 세계적으로 큰 사랑을 받아온 캡콤의 유명 게임 IP(Intellectual property, 지식재산권) 캐릭터들이 총출동하는 수집형 전략 RPG다.

바둑판 형태의 필드 내 적절한 위치에 캐릭터들을 배치한 뒤, 양 진영이 한 번씩 돌아가며 공격과 수비를 주고받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 과정에서 매력적인 캡콤 캐릭터들을 모으고 육성하는 즐거움은 물론, 각 캐릭터가 보유한 기술과 공격 범위 등을 고려해 팀을 구성하는 전략성, 화려한 연출로 보는 재미를 극대화한 액션의 쾌감을 체험할 수 있다.

이번 테스트는 10월 중 안드로이드OS 이용자를 대상으로 진행될 예정이며, 참가 희망자들은 카카오톡 내 카카오게임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카카오게임즈는 테스트 신청자 전원에게 출시 후 사용 가능한 2000젬(재화)를 지급하고, 설문 조사 참여자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문화상품권 등을 선물한다.

카카오게임즈는 "류, 켄, 단테, 록맨 등 이름만 대면 누구나 알만한 캡콤의 유명 캐릭터들을 하나의 모바일 게임에서 만나볼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색다른 경험이 될 것"이라며, "이번 테스트를 거쳐 이용자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할 계획으로,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캡콤 슈퍼 리그 온라인'과 테스트에 대한 세부 정보는 공식 커뮤니티 카카오게임 카페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오경택 기자 (ogt8211@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