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기획] 이카루스M 기대 이유는?…IP파워와 비행, 펠로우

여름 출시를 앞둔 위메이드 신작 모바일 MMORPG '이카루스M'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위메이드이카루스가 개발하고 위메이드가 서비스 예정인 '이카루스M'은 명작 온라인게임으로 손꼽히는 '이카루스'의 IP를 기반으로 만들어진 모바일 MMORPG로 탈것을 타고 하늘을 날며 펼치는 대규모 공중 전투와 독특한 펠로우 시스템으로 이용자들을 유혹하고 있다.

◆ 온라인 PC 게임의 '이카루스' IP 활용

center

'이카루스M'의 가장 큰 기대감은 PC게임 '이카루스'의 IP를 활용해 제작된 게임이라는 점이다. 최근 국내 유명 게임사들은 IP 발굴 및 개발에 큰 힘을 쏟고 있으며 IP를 활용한 게임 제작에 몰두하고 있다. IP를 활용하는 것이 게임 흥행의 큰 요소라는 것을 이미 많은 사람들이 이미 알고 있기 때문에 많은 게임 개발사들이 IP 개발에 온 힘을 쏟고 있고, IP를 활용한 게임이 출시되고 있는 상황이다.

위메이드도 위와 같은 상황을 충분히 인지하고 있다. 그렇기 때문에 이용자들에게 널리 알려지고 사랑 받았던 기존의 IP를 활용하는 방법을 택했다. 실제로 '이카루스'는 10년이라는 개발 기간과 500억 원이 투입됐고, 그 결과 오픈베타테스트(OBT) 1주일 만에 PC순위 상위권에 이름을 올리며 이용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던 게임이다.

실제로 IP를 활용해 모바일로 출시된 게임 다수가 큰 성공을 거둔 사례가 있다. '리니지M', '리니지2 레볼루션', '뮤오리진2', '검은사막 모바일', '라그라로크M: 영원한 사랑' 이 대표적인 전례다. 앞서 언급된 모든 게임들은 PC에서 모바일로 재탄생된 게임으로 PC게임의 IP를 활용한 게임들로 많은 인기를 누리고 있다. '이카루스M' 또한 기존 IP 활용 모바일 성공작 리스트에 오를 수 있다.

◆ 대규모 공중전과 펠로우 시스템이 '킬링 콘텐츠'

center

'이카루스M'에는 다른 모바일 MMORPG와는 확연히 다른 '킬링 콘텐츠'가 존재한다. 바로 '펠로우 시스템'과 '비행 시스템'이다.

'펠로우' 시스템은 필드에 등장하는 몬스터를 제압하거나 길들여 펫이나 탈것으로 이용할 수 있는 시스템으로, 공개된 6가지 '펠로우'는 전투형이나 탑승형으로 변신 가능하다. '이카루스M'에서 이용자는 '펠로우'와 아름다운 모험을 함께 즐길 수 있다.

지상에서만 플레이할 수 있는 기존 MMORPG와는 다르게 '이카루스M'은 하늘에서 게임을 즐길 수 있도록 제작됐다. 단순히 캐릭터가 하늘을 비행하는 것이 아닌 '펠로우'에 탑승해 '펠로우 레이싱', '공중 레이드' 등 기존 MMORPG에서는 접할 수 없던 다양한 콘텐츠를 이용할 수 있다.

'공중 레이드'의 경우 90년대 오락실 비행 슈팅 게임의 향수를 느낄 수 있기도 하다. 보스의 패턴을 파악하고 화면을 가득 메운 적의 포탄과 총알을 피해 반격하는 재미는 다른 MMORPG의 자동사냥과는 확실히 차별화된 재미를 준다고 할 수 있다.

◆ 이카루스M의 방대한 세계관과 스토리





앞서 언급한 3가지를 제외하고 '이카루스M'의 강점도 존재한다. 위메이드는 원작 PC 온라인게임 '이카루스'의 탄탄한 게임성과 방대한 세계관을 '이카루스M'에 계승해 이용자들에게 특별한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라는 점 때문이다.

'이카루스M'에서 이용자들은 아크리온의 후예로 벨제로스의 부름에 따라 성장해 나가는 이야기를 선사한다. 이카루스의 탄생과 에이프스와 시리우스 세력간의 전쟁, 어둠의 듀에르바와 시공전쟁 끝에 이카루스의 추락이라는 시나리오로 이용자들을 '이카루스M'의 세계에 흠뻑 빠지게 만들 준비를 마쳤다.

게임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위메이드는 많은 노력을 가하고 있다. 인기 걸그룹 '마마무'와 계약을 체결하고, '이카루스M'을 모티브로 한 신규 음원을 제작했다. 또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성우 7명을 투입해 게임에 생명을 불어넣음과 동시에 높은 게임의 완성도를 제공했다.

이밖에도 ▲ 조합하는 재미가 있는 다이내믹한 스킬 연계 액션, ▲ 붉은 달이 떠오르면 시작되는 세력전, ▲ 언리얼4 엔진으로 구현된 현실적인 그래픽, 검투사, 미술사, 마법사, 마궁사, 암살자로 구성된 ▲ 5가지 특색 있는 직업을 준비해 이용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오경택 기자 (ogt8211@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