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베인글로리, 모바일 한계 뛰어넘은 '5대5' 모드 정식 출시

center
슈퍼이블 메가코프는 전 세계 모바일 e스포츠 산업을 선도하고 있는 자사 모바일 AOS 게임 '베인글로리'의 '5대5 모드'를 정식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베인글로리' 5대5 모드는 구글 플레이, 애플 앱스토어, 원스토어, 삼성 앱스토어를 통해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슈퍼이블 메가코프는 '베인글로리' 5대5 모드를 통해 모바일 플랫폼 최초로 '전장의 안개'를 구현하고, 초당 120프레임의 매끄러운 화면을 비롯해 300만개 이상의 폴리곤, 200개 이상의 애니메이션 오브젝트를 투입하는 등 PC 게임과 비교해도 손색이 없는 수준의 게임 환경을 선사한다.




또한 미니언 수에 따른 웨이브 컨트롤, 자유로운 카메라 시점 조절과 복합적인 시야 시스템 등을 지원하고 관전 시스템도 완비돼 있어 보다 박진감 넘치는 e스포츠 경기중계도 가능하다.

'호라이즌 제로 던'으로 유명한 작곡가 요리스 데 만(Joris de Man)이 '베인글로리' 5대5 모드의 배경음악을 작곡해 팬들의 큰 호응이 예상된다. 이용자들은 게임 플레이 시 진행 상황에 따라 다양한 음악을 즐길 수 있다.

center

슈퍼이블 메가코프는 설날을 맞이해 오는 16일부터 23일까지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한다. 새해 테마 스킨을 장착하고 게임을 즐기는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대전 시 추가 보너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더불어 5대5 모드 플레이 시, 다양한 아이템 보상을 지급해 신규 이용자들의 적응을 빠르게 도울 예정이다.

한편, 모바일 게임 최적화 전문업체인 게임벤치(GameBench)의 측정 결과에 따르면 '베인글로리'는 최신 특정 기기에서만 120fps 지원하는 것이 아니라 광범위한 안드로이드와 애플 디바이스에서도 60fps 이상의 지속적인 고정밀 게임 플레이를 제공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게임벤치 CEO 스리 아이어(Sri Iyer)는 "'베인글로리'는 끊김 없는 자유로운 경쟁형 MOBA 게임으로 이용자들에게 어필할 잠재력을 갖고 있다"며 "다른 MOBA 게임들과 다르게, '베인글로리'는 비주얼과 성능 사이에서 타협하지 않은 모바일 게임"이라고 '베인글로리'를 높게 평가했다.

'베인글로리' 5대5 모드에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www.vainglorygame.com)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