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비즈] 게임빌, 2017년 연결 영업손실 196억…적자전환

center
게임빌(대표 송병준)은 8일 2017년 실적을 발표했다. 게임빌은 지난해 연간 매출 1064억 원, 영업손실 196억 원, 당기순이익 91억 원을 기록했으며, 4분기 실적은 매출 222억 원, 영업손실 86억 원, 당기순손실 23억 원으로 적자전환했다.

올해 게임빌은 자체 개발작 4종을 포함해 MMORPG, 스포츠, 캐주얼 등 다양한 장르의 신작 10여 종을 글로벌 시장에 론칭한다.

우선 '로열블러드'(Royal Blood)와 '탈리온(TALION)'의 글로벌 출시가 예정돼 있으며 '크리티카: 천상의 기사단', '빛의 계승자'(HEIR OF LIGHT), '자이언츠 워'(GIANTS WAR), '엘룬'(ELUNE), '가디우스 엠파이어'(Gardius Empire) 등으로 그 뒤를 이어 출격을 준비하고 있다.

이밖에도 스포츠 장르의 '게임빌 프로야구', '피싱마스터2', 'NBA 공식 라이선스 농구 게임', 'MLB 퍼펙트 이닝 Live 시리즈'와 캐주얼 장르 '코스모 듀얼'도 출시할 예정이다.

게임빌 측은 "전체 매출 중 해외 매출 비중이 57%로 여전히 높다"며 해외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강조하며 "예년 대비 확연히 많은 신작 타이틀 수로 성장을 도모할 것"이라고 말했다.


심정선 기자 (narim@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