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 뉴스

진에어 스텔스 '캡틴 잭' 강형우 파트너로 이은택 '유력'

center
이은택.
진에어 스텔스의 리빌딩이 마무리 단계에 접어들었다. 공석이었던 서포터 자리는 '솔로탈출하면닉변'이라는 아이디로 유명한 아마추어 이은택이 맡게 될 전망이다.

진에어 한상용 감독에 따르면 지난 배틀로얄에서 스텔스 소속으로 경기에 출전했던 '피카부' 이종범이 진에어 입단을 거부하면서 이은택이 주전 서포터로 자리할 가능성이 높다. 이종범은 현재 진에어 측과 연락이 닿지 않는 상황이다.

이은택은 지난 겨울 팰컨스 소속으로 조택 NLB 윈터 시즌에서 첫 선을 보였으며 준수한 플레이를 선보인 바 있다. 이은택은 이변이 없는 한 오는 13일 CJ 엔투스와의 리그 오브 레전드 마스터즈에서 스텔스의 서포터로 출전할 예정이다.

이로써 진에어 스텔스는 '트레이스' 여창동, '레이더' 김항민, '플라이' 송용준, '캡틴 잭' 강형우, 'XD' 이은택으로 구성을 마쳤다.

진에어 한상용 감독은 "이은택의 경우 아직까지는 실력이 부족하지만 열심히 노력하고 있기 때문에 기대할만 하다"며 "강형우와 호흡을 얼마나 빨리 맞추느냐가 관건"이라고 말했다.

한편 진에어 팰컨스는 '갱맘' 이창석, '보루나' 김영훈, '낀시' 김범석을 영입하면서 전력을 보강했다.


[데일리e스포츠 강성길 기자 gillnim@dailyesports.com]

SK텔레콤의 넓고 빠른 LTE-A로 즐기는 e스포츠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