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스타개발자 김태곤 PD, 이번엔 삼국지 '지스타서 깜짝공개'


[데일리게임 허준 기자]

'거상', '군주', '아틀란티카' 등을 통해 스타개발자 반열에 올라선 엔도어즈 김태곤 PD가 유명 고전 삼국지를 기반으로 한 MMORPG를 제작한다.

엔도어즈는 29일 김태곤PD가 차기작으로 역사 MMORPG '삼국지를 품다'를 개발중이며 게임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오는 11월 부산에서 열리는 지스타 시연대를 통해 공개된다고 밝혔다.

'삼국지를 품다'는 삼국지 세계관을 바탕으로 한 MMORPG로 역사와 전략을 주제로 하는 김태곤PD의 개발 철학이 철저하게 담겨 있다. 삼국지 원작의 흐름에 맞는 게임 구성과 위, 촉, 오 국가의 별도 시나리오 모드를 통해 삼국지 고전 내용이 충분히 반영될 예정이다.

김태곤PD는 역사를 기반으로 한 MMORPG를 개발해왔으며 역사소재를 바탕으로 정치, 경제시스템을 게임에 도입하는 등 독창성을 인정받아 출시 게임마다 흥행에 성공, 지난 2008년에는 대한민국 게임대상에서 우수개발자 상을 거머쥐기도 했다.

특히 '아틀란티카'의 경우 글로벌 시장에서 턴제 전략 MMORPG장르를 새롭게 개척하며 북미, 유럽, 일본, 태국 등 전 세계 주요 시장에서 큰 성과를 거두기도 했다.

엔도어즈 김태곤PD는 "단순히 삼국지 느낌이 나는 게임이 아닌, 정통 삼국지를 충실하게 담아낼 수 있는 게임을 개발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이 게임을 통해 게이머들은 정통 삼국지를 보다 사실적으로 체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jjoony@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